한복… 입어야하나?

TV 채널 돌리다가 EBS에서 도올이 한복 얘기 하는 것을 봤다.

대학교 때부터 한복만 입는단다.

나도 가끔 한복을 입고 다니지만,

‘왜 한복을 입어야 하는가?’

다시 고민에 빠졌다.

그전 생각같아선… ‘5000년간 우리 땅에 최적화 된 의복이기 때문에’였는데…

지금 생각해보면, 굳이 안입에서 불편한 것은 없지 않은가?

아… 좌식 생활하기에 불편한 것은 있구나.

그렇지만 요즘은 입식 생활들을 많이 해서… 큰 문제는 안될 것 같기도 하고…

전통문화의 수호를 위해?

구시대의 생활 패턴을 굳이 고수해야하나?

시대에 적응하지 못하는 문화는 퇴보하는 것이 당연하기도 하고…

문화의 다양성 측면에서는 바람직하지 못하겠군.

이런식으로 국악, 한복, 한옥 등등… 다 없어지면…

한국은 다른 나라와 구분되는 개성이 없어지겠네?

한글은 안 없어지나? 영어 써버리면 따로 외국어 공부 안해도 될텐데…

우헤헤…. 나 미쳤나봐~!

뱀발> 생활 한복보다 전통 한복이 더 멋지긴 한데… 너무 불편하다는 점은 반드시 개선되야 한다는 생각.

답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