영화 ‘다찌마와리’,’월E’,’테이큰’,’쿵푸덩크’를 보고…

1. ‘다찌마와리’
인터넷 독립영화로 나왔을 때 재미있게 봤었다.
나야 그 스타일을 알기에 즐길 수 있었지만,
아무것도 모른채로 보면 짜증 지대일 듯.

2. ‘월E’
다른 Pixar의 작품이 그렇지만, 기발한 상상력에 박수를 쳐주고 싶다.
(부럽다… 우리 나라에서는 언제 쯤 저런 작품이 나올런지…)
재미있고, 교훈적이다.

3. ‘테이큰’
고속 철도를 탄 느낌이랄까?
전개가 단순하지만 군더더기가 없다. 긴장을 놓을 틈이 없다.
무료여서 기대 않고 봤는데, 만족스럽다. ^ㅇ^

4. ‘쿵푸 덩크’
이것도 무료라서 봤는데,
정말 ‘무료’했다…ㅡ.ㅡ;
전개가 단순하지만 긴장이 없다. 지루했다.
별로 웃기지도 않고…

—————
덧말> 나 요즘 왤케 공부는 않고 영화를 많이 보나… ㅡ.ㅡ;
신기전도 재밌다던데…

답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