신경숙의 “엄마를 부탁해”를 읽고…

2008-12-1800000031_48810.jpg


2인칭 시점? 낯설지만 신선했다.
시간 가는 줄 모르게 즐겁게 읽었다.
역시나 계실 때 잘해야겠다. ^_^

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.

답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.